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이석우 두나무 대표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분리할 수 없어"

암호화폐 거래사이트 '업비트'를 운영하는 이석우 두나무 대표가 "블록체인 생태계에서 암호화폐는 절대 분리할 수 없기에 거래사이트의 역할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14일 "새로운 산업이 탄생하는 과정의 성장통을 누구보다 잘 알기에 규제당국의 걱정과 우려를 충분히 공감한다"면서도 "블록체인 생태계에서 암호화폐는 절대 분리할 수 없기 때문에 거래사이트의 역할이 필수적"이라고 했다. 이어 "국내 시장이 IT강국을 넘어 '블록체인 강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암호화폐 거래사이트의 임무"라고 덧붙였다.

올해 정부는 공공 블록체인 개발사업에 140억원이 넘는 예산을 투입했다. 과학기술정통부는 2019년 블록체인 기술개발 및 사업 예산으로 319억원을 확보한 상태다.

이처럼 정부는 공공 블록체인 개발을 위해 적극적인 지원을 하고 있지만 암호화폐 거래산업에 대해 줄곧 부정적인 기조를 취하고 있다. 암호화폐 투기를 우려해 산업을 육성하기보다 거래금지에 초점을 두고 있기 때문이다.

유영민 과기부 장관은 지난 10월 열린 과기부 종합감사에서 "암호화폐 거래사이트를 정부 차원에서 인정하긴 어렵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중소기업벤처부가 암호화폐 거래업을 벤처업종 지정에서 제외한 것은 블록체인 전체가 아니고 거래사이트를 인정할 수 없다는 것"이라고 못 박기도 했다.

즉 정부는 관리가 쉬운 프라이빗 블록체인만 허용하고 민간에서 암호화폐로 투자를 유치하는 형태의 블록체인은 인정하지 않겠다는 의지다. 그러나 블록체인 기술 개발과 창업 생태계 형성을 위해서는 암호화폐를 뗄레야 뗄 수 없다. 기존 은행권을 통한 초기 투자금 확보가 어려운 블록체인 스타트업들은 개발자금 조달을 위해 암호화폐 자금모집(ICO)을 진행할 수밖에 없다. 

업계는 하루빨리 정부가 암호화폐 거래를 하나의 금융산업으로 인정해 제도권으로 끌어들여야 부작용을 줄일…

G20 정상회의, 암호화폐 규제안 합의

G20 정상회의, 암호화폐 규제안 마련에 원칙적 합의 
G20 국가들은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제2차 정상회담에서 FATF(Financial Action Task Force) 기준에 따라 암호화폐를 규제하기로 합의했다고 비트코이니스트가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라 자금 세탁 방지를 위해 암호화폐 자산을 규제하고 테러 자금 지원 방지 등 필요에 따라 각국 정부가 암호화폐 규제를 위한 제도 정비에 나설 전망이다. G20 정상들은 오는 2020년에 암호화폐 규제에 대한 최종 보고서를 작성, 공표할 예정이다. 

비탈릭 부테린 "2019년 암호화폐 다시 한번 붐일 것"이더리움의 창시자 비탈릭 부테린이 내년도 암호화폐 시장을 낙관했다. 1일(현지시간) AMB크립토의 보도에 따르면 부테린은 "암호화폐 가치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시장 자체는 크게 성장했다"면서 "2019년에 다시 암호화폐 붐이 일 것"으로 내다봤다. 다만, 과잉 투자가 아닌 실용적인 응용 기술의 확산과 보급이 주요 이슈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부테린은 최근 스위스 바젤대학으로부터 명예박사 학위를 받았다.

■싱가포르, 포괄적 ICO 가이드라인 발표 
싱가포르가 예정대로 ICO 규제를 위한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다고 2일(현지시간) 온라인 경제지 파이낸스매그네이츠가 전했다. 싱가포르 통화청(MAS)이 발표한 ICO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토큰을 유가 증권으로 간주, 토큰 발행과 관리 기관, 재무 컨설팅 등 토큰 관련 거래와 투자는 앞으로 싱가포르 당국의 규제를 받게 된다. 특히 토큰 발행과 거래소 설립 등은 당국의 허가를 받아야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美 SEC, ICO 불법 홍보로 권투선수 메이웨더 기소 
지난 11월 30일 CCN의 보도에 따르면, 미국 증권거래위원회 (SEC)가 ICO 불법 홍보 혐의로 권투선수 플로이드 메이웨어와 힙합 뮤지션 DJ 칼리드를 기소했다. 메이웨더와 칼리드는 센트라 테크 등 다수 ICO 홍보에 참여하면서 거액의 대가를 받고 이를 홍보한다는 사실을 밝히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CCN에 따르면, 이들은 혐의를 시인하고 약 76만달러의 벌금을 감수할 예정이라고. SEC는 유명인의 ICO 홍보에 대한 규제를 강화할 방침이다.

■암호화폐 보합세, 비트코인 4200달러대 
전일 큰 폭의 내림세를 보였던 암호화폐 거래는 다시 회복세를 보이는 모습이다. 3일 오전 7시 코인360을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0.75%% 내린 4199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리플은 0.65% 하락한 37센트를, 이더리움은 0.8% 하락한 117달러를, 비트코인캐시는 1.15% 상승한 202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디옵코인 2차 프리세일(dopcoin)

휴먼리더스(디옵코인,디옵사이드)DOPCOIN,DIOPSIDE

(확대하기 CLICK)


출처 - 휴먼리더스

[특징 코인] 미·한·중·일 합작 거래소 코인월드 “Dopcoin, 성공 가능성 높아”

기존 암호화폐(가상화폐·가상통화)와 차별화되는 현물담보 암호화폐가 등장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Dopcoin은 다이옵사이드를 현물담보로 하는 암호화폐로 이미 미국 나스닥 상장사와 한·중·일 자본 합작으로 설립을 앞둔 국제 거래소 코인월드에 상장될 예정이라고 알려졌다.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월드 관계자는 “객관적이고 철저한 검증을 통해 잠재력과 성공 가능성이 큰 알트코인들을 발굴, 상장할 계획이며 그 첫 번째 시작이 현물을 담보로 하는 Dopcoin이다"며 "Dopcoin의 프로젝트는 현물을 담보로 하는 것이기 때문에 기존의 ICO와 다르게 리스크가 적고 보석의 가치가 뛰어나 그 자체만으로도 성공적인 프로젝트가 될 여지가 충분하다”고 밝혔다.

한편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월드는 증권거래소 수준의 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 2018.04.04 글로벌경제신문(http://www.getnews.co.kr)

http://www.get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9973